오늘의말씀-청소년

HOME > 매일성경 > 오늘의말씀-청소년

  • 세상 지혜 vs 하나님 은혜

    찬송 : 찬송가 223장 (새찬송가 236장)

  • 2020-09-27   [고린도후서(2 Corinthians) 1:12 - 1:22]


    개역한글 듣기 NIV 영어성경 듣기

  • 12 우리의 자랑은 이것입니다. 이에 대해서는 우리의 양심이 증언합니다. 우리는 하나님께로부터 오는 정직함과 성실함으로, 세상의 지혜가 아니라 하나님의 은혜를 따라 세상에서 처신하였습니다. 특히 여러분을 대할 때는 더욱 그러했습니다.
    13 우리는 여러분이 읽고 이해할 수 없는 것은 쓰지 않았습니다.
    14 여러분이 우리를 부분적으로밖에는 이해할 수 없었으나, 장차 우리 주 예수님의 날에 우리가 여러분을 자랑스러워하는 것처럼 여러분도 우리를 자랑스럽게 여길 수 있다는 것을 완전히 알게 되기를 소망합니다.
    15 나에게 이러한 확신이 있었기에 처음에 여러분을 방문할 계획을 세웠던 것입니다. 그러면 여러분은 은혜를 두 배로 받게 될 것입니다.
    16 나는 마케도니아로 가는 길에 여러분을 방문하고, 마케도니아에서 다시 돌아오는 길에 여러분에게 들러 여러분의 도움을 받아 유대로 갈 계획이었습니다.
    17 내가 깊이 생각도 하지 않고 이런 계획을 세웠을 것 같습니까? 인간적인 동기로 계획을 세워 마음으로는 “아니오”라고 생각하면서 말로는 “예, 그렇습니다”라고 할 것 같습니까?
    18 하나님께서 신실하신 것처럼, 우리는 여러분에게 “예”라는 말과 “아니오”라는 말을 동시에 하지 않았습니다.
    19 실루아노와 디모데와 내가 여러분에게 전했던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는 “예”라고 하면서 동시에 “아니오”가 되시는 분이 아니셨습니다. 그분에게는 항상 “예”만 있었습니다.
    20 하나님의 모든 약속이 그리스도 안에서 “예”가 되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그리스도를 통해 “아멘”이라고 함으로써 하나님께 영광을 돌립니다.
    21 여러분과 우리를 그리스도 안에서 굳게 세우시는 분은 하나님이십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기름을 부으시고
    22 우리가 그분의 소유라는 표로 인을 치시고, 그 보증으로 우리 마음에 성령을 주셨습니다.

    2020-09-27   바울이 고린도 교회 방문 일정을 변경한 근거는 ‘세상의 지혜’가 아닌 ‘하나님의 은혜’였습니다.

  • 해설 텍스트 보기
  • 해설 동영상 보기
이해하기(Understanding)
‘바울은 자꾸 말을 바꾸는 못 믿을 사람이야!’라는 비판에 대해, 바울은 자신의 정직함과 성실함을 변호합니다. 바울이 고린도전서 16:5-7에서 약속했던 여행계획(마케도니아 → 고린도 → 예루살렘)을 변경한 것은 세상의 지혜를 따른 게 아닙니다. 세상 지혜는 ‘자기’ 이익을 위해 말을 바꾸지만, 바울은 하나님의 은혜를 따라 ‘다른 이’의 이익을 위해 계획을 변경했습니다. 바울의 새로운 경로(고린도 → 마케도니아 → 고린도 → 예루살렘)는 고린도 교회에 두 번 방문하여 두 배의 은혜를 나누려는 계획이었습니다(12-17절).
바울은 자신의 편의를 위해 말을 바꾼 게 아닙니다. 자기 말을 바꿔서라도 하나님 말씀의 신실함을 전파하려 했던 것입니다(18-22절).



적용하기(Applying)
① 온 가족이 모여 함께 기도합니다.
② ‘나의 부르심’을 찬양합니다.
③ 고린도후서 1장 12-22절을 함께 읽습니다.
④ 함께 말씀을 나눕니다.
바울이 자신의 거룩함과 진실함을 자랑하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바울과 고린도 교회 사람들이 하나님의 백성, 하나님의 소유라는 증거는 무엇인가요?
⑤ 가족이 함께 기도해야 할 일과 한 주간의 일들을 적고 함께 기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