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말씀-장년매일성경

HOME > 매일성경 > 오늘의말씀-장년매일성경

  • 나의 달려갈 길

    찬송 : 새찬송가 321장 (찬송가 351장)

  • 2018-02-21   [사도행전(Acts) 20:17 - 20:27]


    개역한글 듣기 NIV 영어성경 듣기

  • 17 바울이 밀레도에서 사람을 에베소로 보내어 교회 장로들을 청하니
    18 오매 그들에게 말하되 아시아에 들어온 첫날부터 지금까지 내가 항상 여러분 가운데서 어떻게 행하였는지 여러분도 아는 바니
    19 곧 모든 겸손과 눈물이며 유대인의 간계로 말미암아 당한 시험을 참고 주를 섬긴 것과
    20 유익한 것은 무엇이든지 공중 앞에서나 각 집에서나 거리낌이 없이 여러분에게 전하여 가르치고
    21 유대인과 헬라인들에게 하나님께 대한 회개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 대한 믿음을 증언한 것이라
    22 보라 이제 나는 성령에 매여 예루살렘으로 가는데 거기서 무슨 일을 당할는지 알지 못하노라
    23 오직 성령이 각 성에서 내게 증언하여 결박과 환난이 나를 기다린다 하시나
    24 내가 달려갈 길과 주 예수께 받은 사명 곧 하나님의 은혜의 복음을 증언하는 일을 마치려 함에는 나의 생명조차 조금도 귀한 것으로 여기지 아니하노라
    25 보라 내가 여러분 중에 왕래하며 하나님의 나라를 전파하였으나 이제는 여러분이 다 내 얼굴을 다시 보지 못할 줄 아노라
    26 그러므로 오늘 여러분에게 증언하거니와 모든 사람의 피에 대하여 내가 깨끗하니
    27 이는 내가 꺼리지 않고 하나님의 뜻을 다 여러분에게 전하였음이라

    에베소를 지나친 바울은 밀레도에서 에베소 장로들을 청하여, 예루살렘 방문 계획을 알리고 자신의 사역을 회고하며 마지막 작별 인사를 건넵니다.

  • 해설 텍스트 보기
  • 해설 동영상 보기
내게 주시는 교훈은 무엇입니까?
17~21절 에베소의 장로들을 청하여 그들 앞에서 에베소에서의 사역을 회고합니다. 바울은 성도들 앞에서 겸손했고, 그들을 위해 눈물 흘리는 긍휼이 많은 사역자였습니다. 그러나 또한 시험을 참고, 성도들의 유익을 위해서는 어떤 상황에서도 기탄없이 말씀을 가르쳤던 강인한 사역자이기도 했습니다. 바울이 이렇게 다시 자신의 사역을 회고하는 것은 자랑하거나 공치사를 듣기 위한 것이 아닙니다. 에베소의 사역자들이 자신처럼 그렇게 성도들을 위해 기꺼이 눈물 흘리고, 또 박해를 두려워하지 않고 담대하게 말씀을 전하도록 당부하는 것입니다. 나는 누군가에게 나의 이야기를 자신 있게 들려줄 수 있습니까? 자녀들과 다음 세대에게 당당하게 들려줄 수 있는 신실한 삶의 이야기를 써 나갑시다.

22~24절 결박과 환난이 예고되었지만, 바울은 예루살렘으로 가는 여정을 멈추지 않습니다. 각 성에서 사람들이 예루살렘에서 당할 고난을 증언하며 그의 길을 만류했지만, 바울은 ‘성령에 매여’ 길을 재촉합니다. 예루살렘 방문이 그의 이방인 사역에 마침표를 찍는 중요한 사역이었기에 최악의 경우 자기 생명까지 바칠 각오를 합니다. 때로는 환경과 상황을 고려해 계획을 변경해야 할 때도 있지만, 어려운 조건과 상황에도 불구하고 일을 추진해야 할 때도 있습니다. 믿음으로 감당해야 할 일에, 환경을 탓하며 주저하거나 회피하고 있지는 않습니까?

25~27절 바울은 에베소 장로들에게 하나님 나라를 전파하고, 하나님의 뜻을 다 전했다고 고백합니다. 2년 반을 머물면서 에베소의 사역자들이 교회를 돌보기에 부족함 없도록 가르쳤습니다. 이제는 에베소에서의 바울의 역할이 끝났고, 바울의 역할을 에베소의 장로들이 맡아야 합니다. 다시 볼 기약이 없다는 바울의 말에는 간절함과 비장함이 묻어납니다. 사역을 이양함에 있어서, 자신이 머문 자리에 어떤 영향력도 남겨두지 않겠다는 고백입니다. 우리도 머물고 떠난 자리에 주님의 뜻과 말씀만 남겨둡시다.

기도
공동체-사명을 수행할 때에, 어려운 환경과 상황을 탓하지 말게 하시고 믿음으로 감당하게 하소서.
열방-내전이 한창인 예멘에 살상가상으로 콜레라가 창궐하여 많은 이들이 희생되었다. 필요한 구호 물품과 의약품이 속히 전달되고 궁극적으로는 내전이 종식되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