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말씀-장년매일성경

HOME > 매일성경 > 오늘의말씀-장년매일성경

YEAR2016 month9
이전
  • 위로하시는 하나님

    찬송 : 새찬송가 487장 (찬송가 535장)

  • 2016-09-01   [고린도후서(2 Corinthians) 1:1 - 1:11]


    개역한글 듣기 NIV 영어성경 듣기

  • 1 하나님의 뜻으로 말미암아 그리스도 예수의 사도 된 바울과 형제 디모데는 고린도에 있는 하나님의 교회와 또 온 아가야에 있는 모든 성도에게
    2 하나님 우리 아버지와 주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은혜와 평강이 있기를 원하노라
    3 찬송하리로다 그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하나님이시요 자비의 아버지시요 모든 위로의 하나님이시며
    4 우리의 모든 환난 중에서 우리를 위로하사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께 받는 위로로써 모든 환난 중에 있는 자들을 능히 위로하게 하시는 이시로다
    5 그리스도의 고난이 우리에게 넘친 것 같이 우리가 받는 위로도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넘치는도다
    6 우리가 환난 당하는 것도 너희가 위로와 구원을 받게 하려는 것이요 우리가 위로를 받는 것도 너희가 위로를 받게 하려는 것이니 이 위로가 너희 속에 역사하여 우리가 받는 것 같은 고난을 너희도 견디게 하느니라
    7 너희를 위한 우리의 소망이 견고함은 너희가 고난에 참여하는 자가 된 것 같이 위로에도 그러할 줄을 앎이라
    8 형제들아 우리가 아시아에서 당한 환난을 너희가 모르기를 원하지 아니하노니 힘에 겹도록 심한 고생을 당하여 살 소망까지 끊어지고
    9 우리는 우리 자신이 사형 선고를 받은 줄 알았으니 이는 우리로 자기를 의지하지 말고 오직 죽은 자를 다시 살리시는 하나님만 의지하게 하심이라
    10 그가 이같이 큰 사망에서 우리를 건지셨고 또 건지실 것이며 이후에도 건지시기를 그에게 바라노라
    11 너희도 우리를 위하여 간구함으로 도우라 이는 우리가 많은 사람의 기도로 얻은 은사로 말미암아 많은 사람이 우리를 위하여 감사하게 하려 함이라

    고린도후서는 ‘위로’와 ‘변호’의 편지입니다. 바울은 그가 겪은 고난이야말로 사도의 증거이며 모두 고린도 성도들의 위로와 구원을 위한 것이라고 전합니다.

  • 해설 텍스트 보기
  • 해설 동영상 보기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2~4절 자비와 위로의 아버지이십니다. 하지만 환난을 면하게 하시거나, 그렇다고 자녀들의 고난을 외면하시는 분도 아닙니다. 도리어 환난 중에 받은 위로로 환난 중에 있는 자들을 능히 위로하게 하시는 분입니다. 성도에게 고난은 절망의 덫이 아니라 ‘위로의 샘’입니다. 죄가 더한 곳에 은혜가 넘치듯(로마서 5장 20절), 고난이 클수록 위로도 더욱 클 것입니다. 이 세상과 타협하지 않고 복음의 소망을 붙들고 사는 이들에게 약속하신 위로와 영광은 우리 기대를 결코 저버리지 않을 것입니다. 위로받은 자에서 위로하는 자로, 주의 위로가 흐르게 합시다. 이제 내 문제에만 골몰하기보다 고난에 맞서 힘겨운 나날을 보내고 있는 지체들을 향해 어서 손을 내밉시다.

내게 주시는 교훈은 무엇입니까?
1절 첫인사에서부터 바울은 자신의 사도됨이 자발적인 의지나 선택이 아닌, 하나님의 뜻에 따른 순종이라고 밝힙니다. 바울의 사도직에 대한 악의적인 비난과 공격은 끊이지 않았지만, 이를 견디게 한 힘도 ‘하나님’(의 뜻)께 있었습니다. 우리도 그래야 합니다. 하나님이 먼저 목적을 두고 부르신 인생임을 잊지 않을 때 삶은 질서를 찾고 인생은 의미로 가득할 것입니다.

5~7절 그리스도인이 된다는 것은 주를 위해 자발적으로 고난을 선택한다는 것에 다름 아닙니다. 주를 믿고 따름에 고난은 피할 수 없습니다. 그리스도인으로 살면서 세상을 불편하게 만들지 않고 세상으로부터 고난받지 않는다면 그리스도의 제자로 복음을 대변하며 살고 있는지 돌아보아야 합니다. 고난 없는 영광을 축복이라 말하는 거짓 복음이 무성한 이 시대에, 주를 위해 고난받는 것을 복으로 여기며 잘 인내하고 있습니까?

8~11절 바울은 고난 속에 담긴 하나님의 의도를 성도들이 깨닫기를 바랍니다. 살 소망까지 끊어진 상황은 절망의 순간도, 원망의 이유도 아닙니다. 내 힘이 아닌 주의 힘으로 살라고 주신 생명의 시간입니다. 나아가 복음의 고난 속에서 함께 분투하고 기도로 협력하는 공동체가 있음을 일깨워주는 시간입니다.

기도
공동체-환난을 통해 진정한 소망을 보게 하시고, 다른 지체를 위로하는 통로가 되게 하소서.
열방-2012년 이후 세계 여러 나라에서 표현, 결사, 집회의 자유를 제한하는 90개 이상의 법안이 제안되거나 발효되었다. 인권을 제한하는 모든 법안이 폐지되거나 개정되도록